사직골 음악거리를 따가 길을 가다보니,
"아.. 아.. 하나 둘 하나 둘 마이크 테스트 하나 둘 "
하며 기타소리와 함께 마이크 볼륨을 셋팅하는 소리가 들려온다.

호기심이 생겨 빼꼼히 들여다 본 어둑어둑하고 아늑해 보이는 가게 안.
사장님께서 작은무대 위의 의자에 앉아
기타를 튜닝하고 계신 모습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직골에 새롭게 자리를 잡은지 이제 두 달이 조금 넘어
어수선한감이 있다며 머쓱해 하시는 사장님의 모습이 정겹다.

주로 사장님께서 통기타 라이브 연주를 하신다고 한다.
발라드, 포크, 최근 드라마주제가까지도 소화해 내신다는 사장님이
음악에 문외한인 나에게는 참 대단하게만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라웠던 사실은 사모님께서는 판소리를 하시고, 가끔 처제가 와서 공연을 하기도 한다는데,
조금더 자리가 잡히고, 활성화 되면
가야금 병창 등의 특색있는 공연까지도 하고싶은시다는 것이었다.
'소리모아'라는 상호명을 괜히 지으신것이 아니구나 싶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틀즈의 일러스트가 있는 작은 무대와, 벽에 걸려있는 앨비스프레슬리의 포스터는
전형적인 7080라이브 업소의 분위기를 내고 싶으셨다는
사장님의 생각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듯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민후 사장님 역시 음악에 대한 속이야기를 하시며 진지한 눈빛으로 이야기를 이어가신다.


"이 곳 사직골에 더 많은 업소들, 더 다양한 업소들이 모여서
 더욱 전문적인 라이브 촌이 형성 되었으면 좋겠어요.
 정말 재능있는 사람들로 인해 양적으로도, 질적으로 함께 성장할 수 있으면 좋겠지요.
 광주시에서도, 그리고 시민들도 이 곳에 더 많은 관심을 가져주십시오. "


"조민후의 소리모아"
노래하는 사람과 노래를 듣는 사람들 모두가 소리를 하나로 모아 '어울림'을 만드는 곳


가게가 자리잡은지 얼마 되지 않아 겸손한 마음으로 하고 싶으시다는 사장님의 바람이
꼭 이루어지길 바라며 두번째 만남은 이쯤에서 마무리 하기로 했다.

벌써 세번째 만남이 기다려진다.

To be continued.



=====================================================================
조민후의 소리모아
영업시간 : 6 : 00 PM ~ 2 : 00 AM
전화번호 : 062) 671 - 0508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홍성훈 2008.09.16 0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창 기타와 클래식 음악들, 통기타의 매력에 푹 빠져 있답니다.ㅎ
    소리모아라는곳 찾아가서 저도 사장님 인터뷰나 한번 해봐야겠습니다.ㅎ

  2. 명랑늑대 2008.09.16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곡스라는 곳에 뜻 맞는 친구들이 찾아갔다고해요.
    모처럼....라이브 카페촌 구경가는 구나 좋아했었는데..
    다른 일정과 겹쳐 가질 못했답니다.
    곡스 만이 아니라 소리모아도 제 첫 방문 후보지 리스트에
    올리겠어요 하하하

  3. 빛고을 2008.09.17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리모아라는 명칭이 그냥 붙은건 아니군요~
    라이브 카페에서 창이라니..!
    무척 새롭고 신선 하네요~
    판소리 한번 들으러 가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