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 광주별미 들~★ ]

상추튀김, 설탕 뿌려 먹는 콩물국수, 초장에 찍어먹는 순대


▼ 상추튀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주지역은 예전부터 농산물 풍부하고 공급이 용이 해서 생긴..

음식이 상추튀김이 안닐까 싶습니다..ㅎㅎ


상추를 튀김옷에 입혀 튀겨낸 것이 아니라...ㅎ

한입크기로 튀겨진 튀김을 상추에 1~2개씩 싸서

간장이나 떡볶이 국물에 찍어먹으면

그 맛이 일품이지요~~^^


작년인가요? 친구가 참치캔을 상추에 싸먹길래..

참 희한하게도(?) 먹는다고 놀렸더니..ㅋㅋ

"그러는 너는 상추튀김 먹잖아.. 이거나.. 그거나.."

이렇게 반박을 하더군요..ㅎㅎ



상추튀김은 타지역에서 보기에는

굉장히 특이한 먹거리 인 모양입니다..ㅎㅎㅎ


자주, TV 음식프로그램의 소재로 방영되곤 하지요~^^


▼ 설탕 뿌려 먹는 콩물국수





저는 원래 한국사람 이면..ㅋㅋ

응당 콩국수에 설탕을 뿌려 먹는줄 알았습니다.


맛을 배가 하기위해,

 설탕을 뿌린 후 소금을 조금치는게

다 인줄 알았는데..ㅎㅎ



광주/전남지역을 제외하고 거의 다 소금을 쳐서 먹더군요..ㅎㅎ

(그 사실을 알았을 때, 꽤 놀랐었음..ㅋ)



광주에서 콩국수를 먹을 때,

설탕을 꽤 많이 넣습니다.

" 달아서 어떻게 먹어? " 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콩물 특유의 점성과 절묘하게 어우려져서

오히려 면이 찰져지고 국물은 고소해져서

맛나 답니다~^^



▼ 초장에 찍어먹는 순대



예전에 우연히,

전국구 모임에 참가 한적이 있는데..

어떤분이 한때 광주에서 일하셨다면서...친근감을 표하시면서..ㅋㅋ

초장에 찍어먹는 순대가 지금도 가끔 생각 나신다고 하더라구요.ㅎㅎ


광주에서는 순대를 먹을 때...

초장 >> 맛소금 > 새우젓(이건 거의 안나옴)

이런느낌으로 먹는데..

초장에 찍어 먹는것은 광주(전남)이 유일하다고 하네요~~^^


전라권->초장 , 소금

서울, 경기, 충청권-> 소금, 새우젓

경상권-> 쌈장,막장

 제주도-> 간장


 서로간의 약간의 차이를 알아논 후,

타지역 친구를 만났을 때..

서로 이해하는 모습을 보이면 참 좋겠죠?? ㅎㅎ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happy-box.tistory.com/ 행복박스 2010.07.07 15: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탕을 뿌리면 어떤맛이 날까요?
    저도 콩국수는 항상 소금으로 간을 해서...
    설탕을 넣는다..라는것은 상상도 못했거든요^^

    게다가 상추튀김도 특이합니다..
    처음 들어봤어요~

    • 러블리갱~♥ 2010.07.26 1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광주 오셔서 콩국수 먹는 모습을 보면..
      정말 설탕을 많이 넣는구나 하실테지만..ㅎㅎ
      설탕을 많이 넣는다 해도.. 생각보다 그렇게 달지 않아요.
      좀 더 고소한 느낌 입니다.
      면도 더 찰져지고 맛있습니다요..ㅎㅎ

      상추튀김의 백미는 소스 입니다.
      간장이나.. 떡볶이 소스에 찍어먹어야 더 맛나죠~^^

  3. Favicon of http://star-in-sky.tistory.com 하늘엔별 2010.07.07 16: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인천살 때 저희 집 앞에 상추튀김이란 간판을 걸고 튀김집을 하던 신혼부부가 있었는데, 저도 첨엔 상추를 튀겨주는 줄 알았더니, 따로 상추와 소스를 넣어주더군요.
    정말 맛있게 먹었고, 그 집도 대박이 났었죠. ^^

    • 러블리갱~♥ 2010.07.26 1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에는 갸우뚱 하는데..ㅋㅋ
      튀김과 함께 아삭아삭 씹히는 상추가 일품이죠..ㅋㅋ

      중독성이 있어요..ㅎㅎㅎ

  4. Favicon of http://blue2310.tistory.com 드자이너김군 2010.07.07 16: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핫 정말 특이한 음식들 이군요. 튀김을 상추에 싸 먹으면 그 맛이 어떨지 참 궁금해 지내요.;)

  5. Favicon of http://amesprit.tistory.com SAGESSE 2010.07.07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추 튀김이라해서 어떻게 얉은 상추를 튀겼을까 궁금했다는요.
    튀김을 상추에 싸먹음 그래도 기름 흡수가 덜 되지 않을까요?
    전 떡복이가 더 먹어보고 싶어져요. ㅋㅋ

    • 러블리갱~♥ 2010.07.26 1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냥 튀김을 먹는것 보다는 덜 느끼하고 좋아요.
      아삭아삭 한 맛과 함께 어우러 지는 간장맛이..ㅎㅎ

      한번 맛 보면 계속 생각 난다니깐요..ㅎㅎ

  6. Favicon of http://gkyu.co.kr G-Kyu 2010.07.07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옷...서울과 다른 지역과의 음식차이가 있다고 들었는데요
    같은 음식이라도 이렇게 지역별로 다르게 먹는군요~! +_+

    • 러블리갱~♥ 2010.07.26 1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저도 처음에 이이야기(?)를 접했을 때..
      정말.. 낵아 우물안 개구리 가 된 기분일 정도로
      신기 했답니다..ㅎㅎ

  7. Favicon of http://papam.net papam 2010.07.07 1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떡복기. 순대 포스팅 글을 이곳 저곳에서 자주봐여...
    떡복기 떡을 찾지 못해.. 먹을 수 없는 심정이란..
    넘해요

    • 러블리갱~♥ 2010.07.26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떡순.. 김밥,떡뽁이,순대..ㅋㅋ 분식의 3대천황 이죠.ㅎ.ㅎ
      아.. 저도 떡볶이를 요즘 안 먹었더니..ㅎㅎ
      금단현상(?)이..ㅎㅎㅎㅎㅎㅎ

  8. Favicon of http://aryasu.com aryasu 2010.07.07 2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콩국수에 설탕을 퍼넣는(?) 친구를 쥐어박은 적이 있습니다. 짜슥이 음식을 가지고 장난한다고., 씩씩대며 째려보더니, 암말 말고 먹어 보라더군요. ^^ 그렇게 해서 알게 된 설탕콩국수를 가끔 먹어보곤 합니다. 순대와 초장도 궁금합니다. 이거 은근히 고문인데요., ^^

    • 빛이드는창 2010.07.08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달게 먹으면 건강에는 조금 안 좋을 수도 있을 수 있지만...
      그래도 가끔은 설탕 넣고 먹는 콩물국수 중독성이 있답니다..
      또 반면 소금넣어서 먹는 콩물국수는 콩 고유의 고소함이
      그대로 살아있죠..

      둘 다 좋은 것 같습니다.

    • 러블리갱~♥ 2010.07.26 1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식고문은 가장 행복하면서 잔인한 고문(?) 이지요..ㅎㅎ
      공감합니다.

    • Favicon of http://aryasu.com aryasu 2010.07.26 1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쵸.? 이런 고문(?) 받으면 난감합니다. 발길이 안 떨어져서요. ^^ 더운 날씨 시원하게 보내시고 건강하세요. ^^

  9.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라오니스 2010.07.08 02: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추튀김은 전에 이곳에서 봐서 알았는데..
    콩국수와 순대는 오늘 알았습니다.. ㅎㅎ
    초장에 먹는 순대맛이.. 궁금해지는데요.. ^^

    • 러블리갱~♥ 2010.07.26 1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된장이나 간장에 찍어먹는 순대맛은 어떨까요??ㅎㅎ
      나중에 혼자 시도를 해봐야 겠어요..ㅎㅎ

      초장맛은..ㅎㅎ 후회하시지 않으실 거야요^^

  10.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데보라 2010.07.08 1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먹고 싶어지는데요? 상추에 싸서 먹는튀김이라..ㅎㅎㅎ집에서한번시도를 해 봐야겠다눈..

    • 러블리갱~♥ 2010.07.26 1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추를 썰어넣은 간장이 필수예요..ㅋㅋ
      떡볶이랑 함께 드셔도 맛있구요^^

  11. 웃음의여왕♡ 2010.07.08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다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

    비오는날 먹는 상추튀김과 초장에 순대~그리고 간까지 ㅋㅁㅋ//

    요즘 별미인 콩물국수까지~~

    호호~~보는 것만으로도 즐겁습니다요 ;)

  12. Favicon of http://boksuni.tistory.com 복돌이^^ 2010.07.08 17: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왠지 시원한 콩국수 한그릇 해야 할것 같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13. Favicon of http://jazz0525.tistory.com 자 운 영 2010.07.09 1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팥칼국수에 설탕 치고 먹는 별미맛과 비슷하겠네여 ㅎㅎ
    그래도 먹어 보고 싶네요 ^

    • 러블리갱~♥ 2010.07.26 1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팥칼국수를 광주/전남지역에서는
      그냥 팥죽 이라고 해요.
      분명히 면발이 안에 있어도..ㅋㅋ
      팥죽이기 때문에.. 숟가락으로 먹는답니다..^^

  14. Favicon of http://ondori.tistory.com ondori 2010.07.10 14: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군요..
    상추를 튀기는것이아니라 튀김을 상추에 싸서 먹는다니 첨 알았습니다.ㅋ
    콩국수에도 설탕대신 소금을 쳐서 먹습니다.ㅋ
    초장에 찍어먹는 순대라..저도 그렇게 먹어봐야겠습니다.
    입맛에 길드려지고 맛드려지면 나름의 음식문화가 되는거지요^^

    • 러블리갱~♥ 2010.07.26 1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북부지방으로 갈수록 기름진 음식을 선호하며
      남부지방으로 갈수록 단 음식을 선호한다고 합니다.

      아마도.. 지역에 따른 음식문화의 차이는
      환경적인 요소도 무시할 수 없는듯 해요..ㅋㅋ

      하지만..
      설탕 뿌린 콩국수와 초장 순대는 정말 맛나답니다.^^
      저희 아버지는 타지역 출신 임에도..
      정말 좋아하세요^^

  15. 수완동 2010.08.05 2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도 광주광역시광산구수완동에 사는데 ㅋㅋㅋㅋㅋ
    엄마가 콩국수홀릭이여서 맨날 콩국수처먹는데 설탕큰스푼3번 쫌 모잘라요 ㅋㅋㅋ
    순대AND초장 ㅋㅋㅋㅋㅋ 환상의짝꿍이죠 순대에초장없는건 김밥에김 없는거 ㅋㅋㅋㅋㅋ 글고 소금도같이먹잖아요

    상To The 튀김 말이필요없어요 간장이랑양파랑고추랑상추랑튀김 꿀꺽 침넘어갑%

  16. 익명 2010.08.05 2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익명 2010.12.01 2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정은진 2010.12.03 2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주..전라도 사람들만이 아는 먹거리..
    어찌나 자랑스럽고 뿌듯한지..
    몇 년전 1년를 남원에서 지낸적이 있었어요..
    순대를 사러갔더니 초장을 안주시더라구요..헐...
    어찌나 난감하던지..
    순대는 초장에 찍어 먹어야 하는데..
    전..우리 광주 먹거리문화가 너무나 자랑스럽고 좋답니다...^^

    • 빛이드는창 2010.12.06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순대 초장에 한번 찍어 먹어보시면 대부분 사람들이 좋아하실 거라 생각합니다^^

  19. 눈꽃여왕 2010.12.05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상추튀김이 상추를 튀긴 음식인 줄 알았어요. 색다르네요.
    그리고 순대를 초장에 찍어먹다니 처음 알았네요.
    제가 사는 곳은 경상도라 러블리갱님과는 달리
    콩국수에 소금을 순대도 소금에 찍어먹는데 경상도와 전라도가 많이 다르군요.
    음식 보면서 군침이 도네요. ㅎㅎ

    • 빛이드는창 2010.12.06 09:30  댓글주소  수정/삭제

      상추튀김 모르신 분들이 눈꽃여왕님처럼 상추를
      기름이 튀긴 줄 알고 계신분도 많답니다^

  20. 익명 2010.12.05 17: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빛이드는창 2010.12.06 08:16  댓글주소  수정/삭제

      순대를 고추장에 찍어먹는 것도 정말 맛있고
      상추튀김도 정말 맛있죠^^

  21. 까꿍이 2010.12.12 2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 크지 않은 나라지만 지역마다 다른 음식문화를 가지고 있어 고향색이 유지되고 전통이 살아 숨쉬는 멋진 대한민국이 존재하는것 같네요~특히 광주의 색다른 식문화는 서울촌놈인 제겐 정말 색다르네요~콩국수먹을때 설탕 듬뿍넣어 한번 시도해 보고 싶어요~

    • 빛이드는창 2010.12.13 08:33  댓글주소  수정/삭제

      까꿍이님 꼭 한번 시도해보시고 느낌이 어떠신지
      글 다시 한번 올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