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누려라 광주/정보

따라올 수 없는 정상에 서있는 '무등산 폭격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캐스터 : " 아..선동열 선수가 몸을 풀고 있습니다. 상대팀선수들 표정이 일그러지죠. "
해설자 : " 선동열 선수가 몸을 풀어도 타팀 선수들이 경기를 포기한다더니 정말 그렇군요. "

요즘 야구좀 본다고 하는 초등학생? 중,고생?? 이른바 2000년대 야구 팬들이 선동열 선수(아니 감독이라 하자) 선동열 감독을 비난하는 글들을 쓴다.
' 선뚱이 뭐 대단해! 예전 야구 수준을 생각하면 선뚱은 지금 투수로 나오면 그저 그런투수일거야! '
' 선동열은 예전 시대를 잘만난 3류 투수입니다!! '

지들이 뭐 본게 있겠는가..그래 그들에게는 지금 잘던지는 류현진, 김광현, 윤석민 등이 최고일것이다. 물론 지금 야구 수준이 그 시절보다 훨씬 높은 곳에 와있는건 사실이다.
그렇다고 메이져리그 팬들이 야구의 전설 베이브 루스를 '넌 수준낮은 시절 홈런타자니까 3류 야구 선수에 불과해!!' 하는 것 봤나?

80년 중반부터 90년대 중반까지.. 그야말로 투수의 모든 기록을 바꿔놓은 장본인이다.

한국프로무대에서 던진 시즌은 정확히 11년..(85년~95년)
1500이닝 가까운 공을 던지면서 그가 만들어낸 기록들을 잠깐 살펴볼까?
통산 1위 기록만 살포시 언급해본다.

  ->   통산 방어율 1.20(향후 수십년 아니 백년이 걸려도 깨기 힘들 기록이라고 본다 방어율만큼은)
  쉽게 풀자면 9이닝 동안 1.2점만 내준다는 의미이다
  그것도 한번도 안빼고 11년동안..(2위 최동원과 2배차이)

 -> 통산 승률 0.785(144승 40패)

->  통산 완봉승 횟수 29회(2위 20회) - 역시 깨지기 힘든 기록

-> 통산  Whip(이닝당 출루허용률) 0.80 - 1.00이하면 초특급 선수로 분류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 야구의 대들보 선동열



선동열은 일반 투수들에 비해 손가락이 짧다. 이건 투수로서 치명적인 단점이다.
공에 스핀을 먹이기 위해선 공을 잡아주는 손가락이 길어야 회전을 주기가 쉽기 때문이다.
하지만 피나는 노력으로 신체적 결함을 극복하고 당대 최고의 투수가 된 것이다.

직구, 슬라이더...이 두 구종으로 리그를 지배했다.
0점대 방어율을 기록하며 방어율왕에 오른 사람은 28년 리그 투수중 선동열뿐이다.
선동열만 3번의 0점대 방어율을 기록하며 리그 MVP를 휩쓸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선동열의 직구..공의 위력이 너무도 강해 홈플레이트에서 떠오르는 듯한 모습을 보여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슬라이더+커브(슬러브). 홈플레이트 근처에서 꺾이며 떨어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해태가 80년대부터 90년대까지 리그 최강에 군림할 수 있었던 것은 물론 김성한, 한대화, 김봉연, 이순철, 이종범, 홍현우 등의 뛰어난 타자들이 있었던 이유도 있지만 마운드에서 범접할 수 없는
위력을 가진 선동열의 힘이 가장 컸다고 할 수 있다.

어렸을때 아버지 손을 잡고 야구를 보러갈 때 선동열이 선발로 등판하는 경기면 조마조마하는
마음없이 너무나 편하게 경기를 관람했던 기억이 있다(비록 초등학생이었으나 ㅋ)

150KM가 넘는 직구, 140KM에 육박하는 고속 슬라이더는 그 당시에 톱타자였던 선수들도 마구였다고 표현할 정도이다.
지금 같이 시스템이 확 짜여져있는 야구가 아니던 시대라 선발로 100개가 넘는 공을 뿌리고 나서도
다음날 필요하면 구원투수로서 또 마운드에 서야 했던 시대이다(지금 이렇게 했다간 선수 학대로
감독은 팬들에게 엄청난 질타를 받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주니치 드래곤즈'시절의 특급 마무리 투수 선동열


전성기가 훨씬 지났을 30대 중반, 그는 도전정신을 놓지 않고 일본야구무대에 발을 딛게 된다.
첫 해 일본무대에 적응을 못해서 부진한 모습을 보였지만,  다음해와 그 다음해 최고의 실력을
보여주며 '나고야의 태양'이라는 칭호도 얻게 된다

비록 십수년이 지난 지금 세월의 벽을 이기지 못하고(살도 많이 쪘다. 왜이렇게 젊은 시절 김응룡 감독을 닮아가는지-_-;; 자신의 은사님이라 닮는건지..)은퇴하여 삼성의 감독으로서 훌륭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선동열의 그 역동적인 투구폼에서 나오는 그 광속구는 아직까지도 최고로
칭송받고 있다.

'무등산 폭격기',  그가 떴다하면 상대팀 타선은 침묵했다.
그는 투구를 즐길 줄 아는 선수였다.
타자 하나하나 성향을 파악하여 약점을 정확히 공략할 줄 아는 기교파 투수이기도 했다.
라이벌 최동원과 이러한 점에서 스타일이 틀렸다.
(롯데 레전드 최동원 - 동시대 선동열의 유일한 라이벌. 그는 무대포 투수였다. 자신이 홈런을 맞으면 그 다음 타석에서 홈런 맞았던 그 공을 그대로 우겨넣어 삼진을 잡을 줄 아는 진정한 멋진 투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태의 전설 선동열, 롯데의 전설 최동원, 삼성의 전설 김시진의 풋풋한 스킨십 사진^.^



 해태의 괴물 선동열!
오늘도 그를 그라운드에서 볼 수 있다는 것이
난 너무나도 반갑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Favicon of http://happy-box.tistory.com 행복박스 2009.06.16 10:27

    선동열..정말 최고의 선수였죠~^^

    • Terry_ 2009.06.16 13:32

      선수의 모습으로나 은퇴후 감독의 모습으로나 최고의 선수임엔 틀림없죠

  • Favicon of http://um0119.tistory.com Design_N 2009.06.16 11:21

    아~ 글 읽으면서 전율이 일었습니다 하악하악... 굿!+_+

    • Terry_ 2009.06.16 13:35

      선동열의 왕년 모습을 생각하면 하룻내 전율이 일죠 ㅋ

  • Favicon of http://rays.tistory.com 미리누리는천국 2009.06.16 11:50

    정말 대단한 투수였지요..김시진 선수를 보니 갑자기 이선희선수였나요? 개막전 만루홈런을 맞고 마운드에서 울던 생각이..갑자기 납니다. 어린맘에 얼마나 속상했음 울까 이랬던..

    • Terry_ 2009.06.16 13:35

      어렴풋이 기억나네요 ㅋ 이선희 선수 ㅋ 전 완전 아기때라 잘 모르지만 장명부 선수가 가장 아쉽더군요

  • Favicon of http://ccachil.tistory.com 까칠이 2009.06.16 12:55

    대단한 선수죠.. 절대 잊을 수 없는...

    • Terry_ 2009.06.16 13:36

      선동열 선수가 잊혀지면 한국 프로야구의 역사를 논할 수가 없겠죠 ㅋ

  • 미나미 2009.06.16 13:11

    선동렬 한대화 김성환...이종범....조계현 등등... 진짜 레전드 팀.

    .해태 타이거즈..

    그당시 진짜 진짜 강한팀였던거 같습니다.

    • Terry_ 2009.06.16 13:37

      장효조, 이만수, 김성래, 허규옥 등 당시 삼성의 타순은 상상초월이었습니다. 해태도 대단했지만 삼성의 라인업이 훨씬 화려했지요ㅋㅋ
      그럼에도 항상 해태가 우승했던것은 선수들만의 유기성, 끈끈한 팀플레이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 Favicon of http://blue2310.tistory.com 드자이너김군 2009.06.16 13:25

    예전 선동렬선수가 공을 던지던 때가 생각 나는군요.
    그때에 김군도 어린이 야구 서포터 였는데.. 헤헤
    정말 쵝오에요~

    • Terry_ 2009.06.16 13:38

      안녕하세요 김군님^^
      와우 얼마나 귀여우셨을까 야구서포터 ㅋ
      선동열 사인도 받으셨을깡?ㅋ

  • Favicon of http://hanttol.tistory.com 솔이아빠 2009.06.16 14:21

    아 주니치시절에 ㅋㅋ 캬캬 대단했었요., 나고야의 수호신

    • Terry_ 2009.06.16 15:24

      임창용이 요새 일본프로야구에서 정말 이름 날리고 있는데~~일본에선 선동열의 후예가 왔다면서 놀란다더군요^^

  • Favicon of http://plustwo.tistory.com PLUSTWO 2009.06.16 15:14

    해태 유니폼 오랜만에 보네요...
    선동렬선수 정말 대단했었죠...요즘 애들은 그걸 알리가 없죠..^^

    • Terry_ 2009.06.16 15:25

      해태 유니폼..ㅠㅠ요샌 구하고싶어도 구할수가없죠 특별신청을 해야한다네요ㅠㅠ아 사구싶오랏

  • Favicon of http://odd-i.tistory.com/ odd-i 2009.06.16 16:04

    동열오빠의 젊은 모습을 보니 옛날 생각이 나네요. 선동열선수 땜에 야구선수한다던 동네 아이들이 땀띠나게 야구만 했었는데요. 제가 나온 서림초교(이종범,이대진 선수 등의 모교) 아이들의 야구열기는 더 뜨거웠죠..

    • Terry_ 2009.06.16 16:29

      와우 저도 야구한다는애들 많았던 중앙초교를 나왔는데 ㅋㅋ
      야구 많이 보셨겠어요~~선동열 따라한다고 하면서 야구하는 애들 무지 많았죠^^

  • 영혼의전향술사를꿈꾸다 2009.06.16 16:35

    odd-i님 저희 옆동네에 야구 명문 서림초등학교가 있습니다.
    저 초등학교 때 선동렬선수의 인기는 정말 하늘을 찔렀죠^^
    지금도 야구복을 입은 어린 선수들이 저마다 선동열을 꿈꾸며 열심히 야구를 하고 있죠^^
    누군가의 꿈에서 롤모델이 될수 있다는 건 정말 멋있는 일이예요^^
    꼭! 선동렬 선수같은 무등산폭격기가 탄생하길 바라며 어린이 야구선수들 화이팅 입니다!!

    • Terry_ 2009.06.16 17:32

      제가 3살때부터 아버지따라 야구장 다니면서 야구배트도 손에 쥐어보고했는데요 그 당시 롤모델이 김성한이었어요ㅋㅋㅋ3살 사진마다 김성한선수의 오리궁둥이를 흉내내고있다는 ㅋㅋ

  • Favicon of http://moms.pe.kr 함차 2009.06.16 21:36

    이젠 어엿한 감독으로 우뚝 선 그를..좋아하지 않을 수 없네요..명문고 군산상고에 들렀다가 야구에 문외한이 제가 많은 수상을 보고 놀라기도 했었는데요..선동열 선수의 무등산 노력을 엿보니 참으로 대단한 노력에 찬사를 보냅니다.

    • Terry_ 2009.06.17 09:18

      그렇죠 신체적인 결함을 딛고 일어난 진정한 노력파입니다
      박수를 쳐줄만하죠^^

  • Favicon of http://koreatakraw.com/ 모피우스 2009.06.16 22:12

    달리 국보급이라는 명칭이 붙지 않았죠...

    선동열 감독님의 선수활동 시절에는 정말로 보는 것 자체가 행복이었습니다.

    • Terry_ 2009.06.17 09:19

      참 해태타이거즈는 우리에게 많은 희망을 선물해준거같아여 ㅋ

  • 2009.06.17 19:52

    난 단지.. 선동열감독 은퇴하면서 임창용선수를 기대했을 뿐이고,
    선동열,임창용 삼성 갔을 뿐이고.
    창용이 가고, 다시 한기주에게 기대했을 뿐이고,
    기주는 툭 하면 불을 지를 뿐이고,
    창용이는 요즘 일본가서 날릴 뿐이고,

    그러니... 제발 기주야 다시 살아나라 흑흑 ㅜㅜ

    • Terry_ 2009.06.18 13:04

      아 어제는 한기주가 정말 잘던졌는데 말이죠
      수비가 망쳐주더군요 에흉 ㅠㅠ

  • Favicon of http://shower0420.tistory.com/ 소나기 2009.06.18 00:18

    저는 최동원~
    그리고 박동희.. 참 좋아했었죠.^^
    롯기동맹 화이팅~ㅎㅎㅎ

    • Terry_ 2009.06.18 13:04

      박동희는 제2의선동열로서 손색이없었죠 ㅠㅠ
      고인이 되버린 그가 너무 안타깝네요 ㅠㅠ롯기동맹 영원하라~ㅋ

  • Favicon of http://joohouse.tistory.com JooPaPa 2009.06.18 12:36

    이렇게 정리된 내용을 접하니
    다시 한번 그의 위대함이 느껴집니다.

    • Terry_ 2009.06.18 13:05

      그의 업적을 쓰기엔 너무도 부족하네요 제 포스팅이 ㅋ

  • Favicon of http://www.mujinism.com 무진군 2009.06.18 15:17

    최고의 투수죠.. 아마 어느팀이건 막론하고 칭찬받고 멋지다라 인정하는 선수들이고 위의 3인방 모두.. 다 레전드죠..>_< 대단해요.

    • Terry_ 2009.06.19 10:07

      김시진, 최동원, 선동열 모두 아마 시절부터 한국을 빛낸 최고의 투수들입니다. 진정한 레젼드라고 칭해줘도 아깝지않습니다^^

  • 꿀이군 2010.06.10 11:45

    누가 선동열이 못한다고 합니까???
    나참~ 오히려 그시절 야구선수가 지금 보다 더 힘들었을텐데..
    김시진, 최동원, 선동열 최고의 투수 인정합니다.
    그중 1위는 단연 선동열이죠 제가 롯데 팬이고 최동원 팬이지만
    인정할껀 인정합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naver.com JooPaPa 2016.11.13 15:43

    이렇게 정리된 내용을 접하니
    다시 한번 그의 위대함이 느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