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달려라 광주/문화전당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프린지페스티벌 - 청년의 거리


광주 청년들 모여라! 청년의 멋, 우리들의 업(up業)데이트, 청년의 거리

   일자 - (2016. 04 ~ 10, 첫째 주 토요일) / 장소 - (5.18 민주화 광장)

5·18 민주광장의 변신? 청년의 미래 장을 여는 ‘청년의 거리’!

 광주시 주체, “청년의 직업 역량과 끼를 매월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와 함께”

 매월 넷째 토요일 4 ~ 10월까지 장기 개최 … 7월은 쉬어가요~

 업데이트 거리 / 꿈의 거리 / 커뮤니티 거리 / 체험 거리 5개 구성 



FOR YOUTH & UPDATE! 광주 청년들을 위한 거리, 만연한 봄 날씨와 흥겨운 풍물악단의 어깨춤과 함께 광주광역시 주체 ‘청년의 거리’ 가 4월 23일 그 첫 개장을 알렸다.

청년의 거리는 ‘청년 실업 100만의 시대’에 직면한 우리 지역 청년들에게 자신의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창업을 꿈꾸거나, 창업한 또래 청년들의 콘텐츠를 자유롭게 공유하는 장으로써 출발하였다.

‘창업’ 을 주제로 한 이번 행사는 창업 분야에 대한 무지, 모호성, 방대함에 비롯한 청년들의 걱정을 기존의 유희적 문화성과 더불어, 보다 직접적으로 다가온다. 즉 창업 초년생인 청년들을 대상으로 그들의 눈높이에 걸맞은 융합 기획 행사라고 볼 수 있다. 



'청년의 거리‘ 운영 기간은 2016년 세계청년축제 개최 시기인 7월을 제외한 4월~10월 (총  6달) 매월 넷째주 토요일으로, 장소는 518 민주 광장 - 도청 분수대 주변과 동명동 가교 사이를 중심으로 한다. 



‘청년의 거리’에서는 1. 청년이 상상한대로, 일시적 창업을 통한 사업 체험이 가능하며, 2. 대중에게 청년의 아이디어를 알림으로써 피드백은 물론, 3. 창업 전문가와의 상담, 4. 더 나아가 투자자 매칭이 실현된다. 청년 취업에 대한 프레임을 비틀고, 창업에 대해 막연했던 우리 광주 청년들의 상상을 또래 선배들을 통해 현실화 해보는 장이 된다. 


청년들의 관심사에 따라 매월 다른 주제를 가지고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는 점도 이번 장의 특색으로써 눈여겨볼만 하다. 이번 4월(패션&뷰티)의 주제와 함께 5월(청년정신) / 6월(미디어와 웹 콘텐츠) / 8월(여행) / 9월(라이프 스타일) / 10월(종합)의 순이다. 



청년들의 창의적 자산을 바탕으로 마련된 이번 부스에서는 취미에서 출발해서 직업으로 삼기까지 그들의 꿈의 진행단계와 노력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겨있는 제품들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SELENE(김주원)의 제작 구두, MONTHLIY WITH(정대휘)의 디자인 가방 외 화장품, 제작의상, 가죽패션용품, 타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 구경 후 출출해진 배는 거리의 청년 푸드트럭커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 

이번 4월 청년의 거리‘에서는 ’멋과 패션‘을 주제로 ‘전국대학생 패션 연합회 O.F.F’의 패션쇼로써 장을 마무리하였다. 



YOUTH CULTURE(19:00~22:00)

따뜻한 봄날 컬쳐라운지에서 열리는 재즈공연과 함께 다양한 청년들과의 만남을 통해 각자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쉼터로 조성되어 휴식을 취할 수 있다.


YOUTH BUSINESS(14:00~18:00)

우리지역 청년의 도전과 열정을 보다 넓은 무대로 이끌기 위한 판을 조성하고 지역 청년사업가의 입을 통해 지역 맞춤형 창업스토리를 들을 수 있었다. 


청년들아,

실패의 두려움은 빼고

열정과 도전은 더하며

아픔과 슬픔은 나누고

기쁨과 희망은 배가 되게 하라. 


  • 문화전당피아노수리좀 2016.06.17 16:19

    어린이 문화원 앞에 피아노 소리는 나는데 소리 안나는 건반이 상당히 많던데요?

    우리 광주도 다른 곳처럼 '길거리피아노'가 활성화 되면 좋겠습니다.

    • 임솔휘 2016.06.24 22:36

      외부에 위치해서 시민들 손을 많이 거치다 보니 고장이 났나 보군요.
      문화전당 시민문의를 이용해 보시면 좋겠네요~ 댓글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