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산 국립공원 정상개방 행사(2014.10.25.)

 

  2014.10.25.일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등산로 개방행사가 있었다. 무등산 정상개방은 지난해까지 수차례의 개방행사가 이어져 왔으나 지난 6.4지방선거 이후 중단되어 올해는 처음으로 정상개방이 이루어졌다. 서석대 정상부근 표지석이 있는 군부대 경계 철조망을 통과하여 인왕봉, 지왕봉을 경유 군부대정문으로 나오는 행사이다. 행사에는 많은 시민들의 참석하였으며 윤장현 광주광역시장 권은희 광주광산 국회의원 등이 군부대를 방문 무등산 정상개방에 대한 필요성의 간담회가 있었다.

 

   하늘이 푸르러 쾌청한 가을날 올해 처음 무등산정상 개방행사에 참여하기 위하여 증심사 지구와 원효사지구를 이용하여 수 천명의 시민들이 가을 무등산의 정상탐방 길에 원색으로 가을 산을 수놓았다. 정상의 인왕봉 전망대에 올라 그림같이 내려있는 무등산 만추의 운해, 구름이 만든 바다의 비경에 감탄사가 나왔다. 1178m의 고산 무등산 정상에서 광주시내가 바로 눈앞에 다가온다. 온 세상을 한 눈에 바라다볼 수 있는 것처럼 비경의 경이로움과 성취감에 만족해하는 모습이다. 아름다운 주상절리대의 인왕봉, 지왕봉과 운해를 배경으로 기념촬영에 바쁘고 전망대에서 내려오기가 아쉬워하는 시간이었다.

 

   무등산정상은 군부대주둔 특성상 제한적으로 개방되기 때문에 무등산을 찾는 시민들은 아쉬운 무등산 탐방이 되고 있다. 그로인해 정상개방일이 되면 많은 시민들이 동시에 찾게 되어 혼잡하기 마련이다. 그러나 정상을 탐방을 할 수 있는 기대감에 힘들고 불편해도 마음은 정상에 다 와있어 모두가 즐거운 표정이다. 광주시민의 어머니 산 무등산정상의 등산로가 하루 빨리 시민의 품으로 돌아와 자유롭게 탐방 할 수 있는 정책이 이루어지길 바라는 시민들의 바램이다.

 

   주상절리로 형성된 무등산 정상의 지왕봉과, 인왕봉,천왕봉은  오묘하고 아름다운 소중한 자연유산이다.  모든 국민들이 자유롭게 탐방할 수 있는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명품 산이 되기를 바라는 것이다. 등산로가 상시적으로 개방 될 수 있는 날까지 한시적이라도 지속적인 무등산개방행사가 이루어져 광주시민은 물론 무등산을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탐방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원하는 시민들의 바램이다.

 

광주광역시 광주랑블로그 기자단 최찬규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인왕봉, 지왕봉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지왕봉 인왕봉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지왕봉 인왕봉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가는 길

무등산 국립공원 서석대에 조망된 운해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인왕봉

  무등산 국립공원 서석대 정상에 조망된 운해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가는 길

  무등산 국립공원 서석대 표지석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 가는 길

  무등산 정상 가는 길 운해

  무등산 정상 가는 길

 무등산 가는길 운해

 무등산 정상에서 바라본 담양군

  무등산 정상 인왕봉 지왕봉 후 면

 무등산 정상 인왕봉 지왕봉 후 면

 무등산 정상개방 가는 길

 무등산 국립공원 원효사지구 단풍

 무등산 국립공원 원효사지구 단풍

 무등산 국립공원 주상절리 서석대 천연기념물 465호

무등산 국립공원 서석대 정상에서 바라본 광주광역시

무등산 국립공원 주상절리 입석대 천연기념물 465호

무등산 국립공원 주상절리 인왕봉, 지왕봉

무등산 입구 원효사지구

 

재생시간 2:40초

 

 

 

 

 


Posted by 최찬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