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립미술관은 신기한 세계를 주제로 가족들을 위한 어린이갤러리 특별전 <원더랜드>전을 개최합니다. <원더랜드>전은 화창한 가을날과 겨울방학 동안에 가족 단위 관람객들이 현대미술을 재미있게 보고 감상 할 수 있는 어린이전시입니다. 이번 전시는 시민들이 미술에 대한 친근감과 재미를 느껴 찾아오는 행복한 미술관을 만들고 현대미술의 다양한 경향을 소개하는 취지로 기획되었습니다. 


<원더랜드>전은 대중들이 좋아하는 따뜻하고 감성적인 내용과 이미지를 사용하여 만든 전시입니다. 또한 가상과 실재가 공존하는 현실을 주제로 한 전시로 진취적이고 젊고 신선한 감각을 가진 젊은 신세대의 미술 전시입니다. 미술은 우리 삶 속에 있으며 체험을 통해 미술과 친해지며 다양한 사고를 마음껏 펼칠 수 있습니다. 미술 체험 활동으로 아이들은 도로시 종이인형을 만들어 보고 재미있는 색칠 놀이와 점선 이어그리기 등을 통해 창의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또한 토끼 가면을 쓰고 재미있게 놀면서 고리던지기 등 신체 활동을 통해 추억을 만들 수 있습니다.


국경희는 새들이 지저귀고 물고기가 헤엄치는 자연의 아름다움을 표현하여 그 안에 들어가 아이들이 체험 할 수 있으며 김경란은 재미있는 상상으로 만든 꽃과 사물을 통해 새로운 엘리스의 세계를 만들었습니다. 박상화는 꿈 속 세계를 상상하여 만든 꽃과 아파트를 통해 즐거움과 편안함을 주는 뉴미디어 가상현실아트를 선보입니다. 엄기준은 자연과 환경을 보존하고 싶은 꼬마 아이 도로시를 통해 환경문제에 대해 생각하게 하며 조은솔은 얼굴은 귀여운 동물이고 몸은 아이의 복장을 한 독특한 캐릭터로 아이들에게 웃음과 재미를 줍니다. 황정후는 실재와 본질적 모습에 의문을 갖고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 그 뒷면의 이야기를 작품으로 선보입니다. 


<원더랜드>전은 어린이들에게 재미와 상상력을 키워주고 어른들은 동심의 세계로 돌아 갈 수 있습니다. 참신하고 개성 있는 남도 청년작가의 전시를 통해 작가 발굴과 연구를 함으로써 미술계에 활력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번 전시는 재미있고 흥미로운 작품으로 대중과 함께하고 다양한 현대 미술을 소개한 전시로 시민과 미술인들을 위한 전시로 많은 시민들이 전시를 보고 즐길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홍보 부탁드립니다.


■ 전시개요
  ○ 전 시 명 : 원더랜드 wonderland
  ○ 전시일정 : 2014. 10. 25 ~ 2015. 2. 22
  ○ 체험전시 : 대나무를 이용한 각종 물고기, 새 등 체험형 전시
  ○ 참여작가 : 국경희, 김경란, 박상화, 엄기준, 조은솔, 황정후
  ○ 작 품 수 : 작품 60여점
  ○ 체험활동지 : 4종(30,000부)
    - 도로시 종이인형 만들기, 토끼가면 만들기, 앨리스 색칠공부, 점 잇기 
  ○ 전시장소 : 광주시립미술관 어린이전시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광주랑 블로그 기자단 나현철입니다.

우리가 흔히 보는 TV 를 매개로 한 2013 광주국제 미디어아트 페스티벌이 28~29일 열리는데광주CGI센터, 갤러리 리채, 롯데 갤러리, 신세계 갤러리, 아트타운 갤러리, 원갤러리, 무등현대미술관 등 갤러리 7곳에서 미디어아트 특별전과 연계하여 15일부터 30일까지 열립니다.

요즘 일교차가 심한데 건강 조심하세요.

 

롯데갤러리 특별전시 '실재로서의 가상 The virtual space as a life'展 

 참여작가: 김영태, 박상호, 박상화, 박수만, 신도원, 최재영 

 2013.10.21~30 

롯데갤러리(광주은행 본점 1F) 

많은 관람 바랍니다. 

비슷한 이미지에서 시간의 흐름에 따라 이미지와 텍스트가 바뀌면서 새로운 이미지로 바뀌는데, 얼마나 다양한 화면으로 바뀌는지 한번 카메라에 담아봤습니다.

▲ LED 모니터로 보이트 각종 미디어 아트 (롯데갤러리 제공)


광주롯데갤러리


  광주시 동구 제봉로 225 (광주은행 본점 1F)

  T.062-221-1807~8

  http://blog.naver.com/glotteart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생은 연극이다. 막과장이 바뀔때 무대의 조명이 꺼진 상태에서 어둠속에서 새로운 무대가 준비되는 순간이 암전이다.

조명이 막 꺼진 상태에서 새로운 조명이 켜지기 전 까지가 빛과 어둠이 만들어 주는 세상에 대해 촉수가 가장 예민해지는 시간이다.

그 어둠속에서 긴장과 기대가 존재하는 시간만큼 예술을 통한 환희도 크다.

그 암전의 순간을 즐기는 마음으로 미디어아티스트들이 펼치는 무대를 맘껏 즐기시기 바랍니다.

2013.5.7(화). 18:00 암전의 순간전 오픈식이 있었습니다.

암전의 순간전 전시기간은 2013년 5월 7일(화) 부터 5월 16일(목)일 까지 입니다.

많은 관심과 관전 바랍니다. 

 

오프닝은  템퍼러리(음악그룹)의 축하공연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Fly me to the moon 외 3곡을 불렀습니다. 사랑은 은하수 다방에서...,설레임?, L.O.V.E (3곡중 2곡은 제 미니홈피 배경음악이네요.)

인사말 하시는 광주문화재단 노성대 대표이사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김영집 시민특별보좌관

내빈으로 참가하신 이병훈 전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추진단장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이이남 미디어아티스트 작가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황영성 광주시립미술관장님

참여작가 소개가 이뤄줬는데요. 

진시영 · 박상화 · 권승찬 · 정운학 · 이조흠 · 설정환 작가 , 스톤헨지의 이성웅 작가, ALTER EGO SOUND 노유승 작가님

오프닝 및 전시를 보러오신 시민들

오프닝 및 전시를 보러오신 시민들

미디어 큐브 338에서 암전의 순간전을 관람 하시는 시민들















나현철 (2기 SNS 서포터즈, 4기 블로그 기자단)

https://www.facebook.com/hyeoncheoln

더 많은 사진을 보실려면 클릭하세요.(https://www.facebook.com/media/set/?set=a.456702297745703.1073741865.100002178095784&type=3)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