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는 지난 9월15일부터 4일간 백화점, 대형마트, 편의점, 소규모점포 등에서 유통중인 먹는샘물(생수)을 수거해 시 보건환경연구원에 수질검사를 의뢰한 결과, 모두 먹는샘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광주지역에 유통중인 먹는샘물 25개 제조업체, 37개 제품(국내제품 31, 수입제품 6)을 수거해 먹는물공정시험방법에 따라 총대장균군, 살모넬라균 등 보건학적인 지표인 미생물 6개 항목, 납 등 유해 무기물질 11개 항목, 폐놀 등 유해 유기물질 16개 항목, 경도, 암모니아성질소 등 심미적 영향물질 16개 항목 등 총 49개 항목을 분석했다.


시는 검사 결과 수질기준을 초과한 부적합 제품이거나 관련법에 위반한 사항이 적발 될 경우 허가해준 해당 시․도에 통보해 제조․수입업체에 대해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하거나 해당 일에 생산된 제품은 수거 폐기토록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민들이 안전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분기별로 수거․검사를 하는 등 먹는물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