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는 올해 상수도 시설부지에 햇빛발전소와 소수력 발전소를 건립해 하루 평균 47300의 전력을 생산한다고 1일 밝혔다. 이는 4,700여 가구에서 한달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태양광을 이용하는 햇빛발전소는 상수도사업본부 시설부지 14곳의 잔디밭과 경사면 등 여유 공간 611093에 건립된다. 사업비는 200억원이 투입되며, 전액 민자를 유치해 추진 중이다.

 

지난해 12월 공모를 통해 쏠라이앤에스를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한데 이어, 지난 2월 건설예정 부지에 대한 실사를 마치고 현재 세부 설계중이다.

 

최종 설계안이 확정되면 곧바로 시설공사에 착수해 오는 9월부터는 하루 평균 24500의 전력을 생산할 예정이다.

 

용연정수장과 덕남정수장에 건설중인 소수력 발전소는 민자 66억원이 투입돼 오는 7월부터 전력 생산에 들어간다.

 

시간당 950의 전력을 생산하는 소수력 발전소는 하루 24시간 가동할 수 있어 하루 평균 22800의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