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광주랑 블로그 기자단 나현철입니다.

지난 주 토요일날 2013광주 디자인 비엔날레 국제전 거시기 머시기에 관람하였습니다.

포스팅이 많이 늦었네요.

2013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도착해서 한 컷.!!!

2013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주제전과 본전시, 특별전-디자인산업화, 섹션전-광주지역 프로모션, 국제학술회의 및 워크숍, 해외초청전으로 진행이 되었는데요 전시관별로 나뉘어져서 둘러보시면 참 괜찮은것 같습니다. 

그리고 여러 시민 참여 프로그램들이 있는데 참여 해 보면 참 좋을것 같아요.

                          이번 2013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거시기, 머시기' 라는 주제에서

                      거시기는 '디자인은 누구에게나 것이기' 로 일반, 보편, 사회적, 정체성을 뜻과

                      머시기는 '디자인으로 남다르게 멋이기' 로 취향, 특성, 가치를 포함한다는 뜻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올드 앤 뉴(Old and New)는 우리의 옛 디자인과 현재의 디자인과의 상관관계를 보여주는 전시 기획으로 일상 속에서 우리와 함께 생활해 온 물건들의 실용적인 의미뿐 아니라, 그 물건들에 대한 이미지와 생각을 함께 제시하여 시대의 변화 속에서 디자인이 어떻게 반영되었는지를 모색한다고 합니다.

계란꾸러미,가위소리,키,바구니,골무,짚신,갓 등 시각,청각 등을 이용한 과거의 사물을 이용한 디자인등을 보여줍니다.
골무는 전주에서 40인의 명인들의 작품을 공수해 왔다고 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동 | 광주비엔날레전시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