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밤 국내외 통기타 가수들의 음악을 한자리에서 즐기는 ‘광주사직포크음악제’가 오는 23일 오후 6시30분부터 광주사직공원 옛 수영장에서 열린다.



광주광역시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포크음악인의 콘서트와 시민과 함께하는 다채로운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포크가수 양희은을 비롯해 소리모아(박문옥), 한보리, 김원중, 하성관, 자전거 탄 풍경, 딕펑스, 어쿠스틱콜라보, 바닥프로젝트와 제프리찰스(미국), 백약계(중국), 아케보시(일본) 등 해외 가수 등 12개 팀이 참여한다.



이날 오후 2시부터는 사직골 포크음악인으로 구성된 사직음악협의회 공연, 버스킹 퍼포먼스, dj박스, 포크역사사진전, 수공예 체험, 타악기·전자악기 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린다.



음악제에 앞서 18일에는 사전행사로 사직국제교류타운 활성화와 광주포크음악의 역사와 미래를 주제로 한 학술 세미나가 광주콘텐츠산업지원센터(옛 kbs 공개홀)에서 진행된다. 가수 김원중과 가슴네트워크 박준흠 대표가 ‘광주 포크음악의 발전 방향’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고, ‘대구 김광석 길’을 기획한 인디053 이창원 대표의 사례발표와 함께 오영묵, 배창희, 조덕진씨 등이 토론자로 나선다.



광주사직국제포크음악제는 무료 공연이며, 관람과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누리집 http://g f.gitct.or.kr)를 참고하거나 (재)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062-610-2433)으로 문의하면 된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에 저는 광주의 인디밴드를 소개해 볼까합니다.

바로 바닥프로젝트라는 인디밴드인데요

음악으로 대중과 보다 가깝게 소통하기 위하여

소수의 인원들이 참석하여 즐길수 있는 하우스콘서트를 열고있는 그룹입니다.

장소는 구시청 이조참치건물 3층에 위치한 다락꼼빠니에서 진행이 되고있습니다.

매달 1회의 공연을 여는 팀이니 시간이 되신다면 음악의 힐링속으로 빠져보시는것도 괜찮을것 같습니다.

 

우선 공연하는 다락꼼빠니를 소개하자면요

                                            다락꼼빠니
                                            작은 것의 힘을 믿고, 같이 꿈꾸고 그것을 나누며 향유하는 공간입니다.
                                            매달 작고 소박한 하우스 콘서트 '골방음악회'가 열립니다.
                                            공연이 없을 때는 언제라도 소박한 전시나 모임을 열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낮과 밤에는 당신과 경계없이 나누는 커피 한 잔이 있을 겁니다.

 
                                            바닥프로젝트
                                            여기에 있습니다. 우리는 목청으로 노래하는 아날로그 밴드입니다.
                                            사람들이 발바닥 붙여 살아가는 어느 곳에서라도 노래하고 공연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우주가 언어를 건넨다면, 바닥프로젝트가 거기에 음을 붙여 노래할 것입니다.
                                            지금 여기서, 혹은 거기에서...

멤버를 소개하자면

노래/기타/작곡/작사 를 담당하고있는 악사대장 임웅

노래/건반/우크렐레/카쥬 등등을 담당하고 있는 빠다 김영훈

관악시/피리/멜로디언/젬베를 담당하고 있는 피리킹 김현무

이렇게 세명의 멤버가 있습니다.

 공연장을 알리는 거리 입간판

 

 공연장을 알리는 거리 입간판 3층안내를 하고있죠?

 

 건물 입구쪽에 부착되어있는 돌출간판과 공연포스터

 

 입구 1층 계단 진입부입니다.

 

 공연장내부로 들어가는 3층입구 출입문

 

 공연장내부 문쪽에 부착된 35번째 공연포스터

 

 

 공연준비가 되어가고있는 무대

 

관객과 무대의 경계가 없이 가수와 관객이 함께 어울어지며 소통할 수 있는 다락꼼빠니의 매력적인 공연장!!!

 

 

 공연장내부 창문

 

 

 공연을 녹음하는 녹음용 마이크

 

 

 하우스콘서트의 멋진 장점 공연장내 먹을거리입니다.

멤버들이 관객들과 나누기위해 하나하나 준비한 음식입니다.

입장료도 없구요

음식도 무료입니다.

공연하면서 마음가는데로 기타케이스에 성의를 표하시는 분들도 있구요 CD를 구매하시는 분들도 있습니다.

 

 

 공연장조명

 

 바닥프로젝트의 앨범CD

 

 미리 예약을 해둔 제 자리입니다.

공연을 가기전 카페를 통해 공지가 올라오면 예약을 해두고 가시면

자리를 배정받아 공연을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음식을 준비하고 계시는 악사대장 임웅님

 

 공연전 빛의 속도로 준비하며 움직이십니다.

 

 공연전 음료를 마시며 준비중인 빠다 김영훈님

 

 공연전 관객들 사이에 앉아 준비중이신 피리킹 김현무님

 

 공연中

 

 

 

 

 우주유일의 CD판매처라는 문구가 인상적인 자율판매대

 

 공연마지막 앵콜곡 열창中

 

 공연을 즐기는 관객과 가수

 

이번 공연을 보러갔다가 입구에 놓인 팜플렛을 받아보았더니

광주문화재단에서 지원하여 목요일 공연을 하는곳에 선정되어

이번에 공연을 한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아래는 공연관련 리플렛입니다.

 

 

 

 

 

일상에 지치고 힘이들때면

귀로 힐링이 될 수 있는 하우스콘서트에 한번 가보시는건 어떨까요?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hc7942.tistory.com 나현철 2013.09.02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터 마크가 한군데 있었으면 좋을것 같아요.

아침에 부슬부슬 비가 오락가락하다 오후부터 장대비가 내렸다.

비가 내리는 가운데 광주광역시청 야외 음악당은 열기가 가득합니다.

2012 광주광역시 자원봉사 박람회가 열렸는데요.

굿모닝

강운태시장님. 사랑해요. 여러분


알라뷰뿌잉


장휘국 교육감님.기부란 자신이 가지고 있는것을 움켜쥐고 있는것이 아닌 나눠 주는 것 

                       받는것보다 주는것이 행복.

나종천 시의회 부의장님과 자원봉사 센터장님 인사말 하시는 모습은 못 찍었어요.
대신 앉아 있는 사진으로 대신합니다.

나종천 시의회 부의장님 인사말을 듣다보니

30만 자원봉사자 등록, 지자체 가운데 으뜸이라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이날은 부스들이 참 많았는데요.
비가 오는 바람에 사진은 많이 찍지 못했지만...






이날 인사말을 마치고 강운태 시장님과 장휘국 교육감님은 직접 부스를 돌아다녔습니다.




다음 행사가 있어서 인지 시장님 발걸음이 너무 빨라 뒷모습,옆모습만...

장휘국 교육감님은 못 찍었네요.


박람회 돌아다니다 쓰레기 치우는 자원봉사자들이 눈에 띄워 찍어봤습니다.

그런데 이런 봉사가 고등학생들의 수행점수에 도움이 되니까 하는 사람이 많은거 같아서...
마음에서 우러나와야 하는데...

기부에는 물질적인것도 있지만 자신이 가지고 있는 재능을 나누다 보니까 교통,문화,예술에도 참 많은것 같습니다.

그 중에 문화바우처를 홍보하는 부스를 방문하였습니다.



사진 출처 : http://cafe.daum.net/Otree (페스티벌 오! 광주 - 문화나무 예술단)


비가 오는 바람에 비에 맞은 생쥐꼴이 되어서 다른 축제 및 행사가 있어 다른곳으로 이동~

정율성 축제와 한·중 수교 20년을 기념하여 증심사 입구에 자리잡은 전통문화관에서...

 중국 허난성 초청특별공연 - 항하의 속삭임




中허난성 가무연예그룹·광주 '루트머지' 한무대서 화음

루트머지는 첨밀밀을

中허난성 가무연예그룹은 도라지 타령 및 가무연을 서로 보여주며 화기애애한 무대가 되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중국하면 소림사가 생각나듯...태극권 처럼 무예를 보여주는게 기억에 남네요.
물 흐르듯 자유로운 동작에 딱딱 끊기는 절제된 동작이 굿...

오늘도 빛고을 시민문화관에서 18:00에 한중문화교류의 밤 황하의 바람이 있네요.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석잉 2012.10.29 1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부란 자신이 가지고 있는것을 움켜쥐고 있는것이 아닌 나눠 주는 것 받는것보다 주는것이 행복란 말에!
    공감이 확!! 멋지고 좋은 말씀에~ 기부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해보네요~

  2. 민들레 2012.10.29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3. 바람처럼 2012.10.29 11: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질적 나눔도 좋은 나눔이지만 자신이 가진 재능을 나누는 것이야 말로~ 나누는사람과 받는사람 모두에게 좋은 영향을 주는 나눔같습니다 ^^

  4. 상사화 2012.10.29 11: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좋은 행사도 열렸는데~ 왜 전 몰랐을까요~ㅠ

  5. 밤비 2012.10.29 1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 구진날씨였는데~ 좋은일에 발벗고 나서는 모습이 참 훈훈하네요 ^^

  6. 솔이네 2012.10.29 1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의 재능을 나눈다는것! 참 멋진 일인거 같습니다 ^^ 잘 보고가요~

  7. 낭만고양이 2012.10.29 1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8. 고득희 2012.10.30 18: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나현철씨! 이번에 제고향 광주에서 재능을 나누자 자원봉사 박람회가 있었군요.
    광주광역시 자원봉사센타와 한빛여성봉사단 자원봉사 박람회를 축하하며 강운태시장님과 장휘국교육감님도 참석하여 주셨군요.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시간이 없어서요. 다음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