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하라 광주/소식

광주시, 집수리에 나선 행복한 목수 봉사단

  

 

 

 

 

 

 

 

 

11일 오전 광주시 북구 일곡동 김모(72) 할머니의 낡은 단독주택.

 

쌀쌀한 날씨 속에 40여 명의 사람들이 분주하게 움직였다. 일부는 창문을 뜯어 고치고, 일부는 도배와

장판교체를 했다. 또 다른 무리들은 재래식 화장실을 모두 걷어내고 목욕까지 가능한 수세식 화장실로

고치는데 구슬땀을 흘렸다.

 

이들은 다름 아닌 광주시의 ‘행복한 목수 봉사단’. 할머니 내외와 자녀내외, 손녀 등 3대가 살고 있는

집이 지은 지 50년이 넘어 손볼 곳이 많지만, 가족들 건강이 좋지 않아 경제활동을 못하면서 수리에

엄두를 내지 못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출동한 것이다.

 

봉사단은 이날 집 수리는 물론, 손녀가 마음껏 공부할 수 있도록 책상도 마련해주고, 외벽 도색과

주변 청소까지 말끔하게 해줬다.

 

김 할머니는 “겨울이면 창틈으로 찬바람이 쌩쌩 들어오고, 화장실이 재래식인데다 목욕할 곳도 마땅치

않아 불편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는데   수리를 해줘 올 겨울은 편히 지낼 수 있을 것 같다.”라며 행복해

했다.

 

‘행복한 목수 봉사단’은 민선6기 광주시의 공약사업이다. 시가 자재비 등 최소한의 시비 지원을 하고

각계의 재능기부가 곁들여져, 혼자 사는 어르신,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의 주거환경을 개선해주는

사업이다.

 

봉사단에는 광주재능기부센터와 중흥동 자재의 거리 상인회, 대한전문건설협회 광주광역시회 회원업체,

자원봉사자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날 쓰레기 치우기 등에 직접 참여한 위길환 시 도시재생국장은 “‘더불어 사는 공동체’ 실현을 위해

함께 해준 관련단체와 봉사자들에게 감사하다.”라며 “광주시는 ‘행복한 목수 봉사단’ 외에도 매입 임대

주택 확대, 영세서민아파트와 영구임대아파트 시설개선 등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에 더욱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 Favicon of https://fred-grace.tistory.com 무념이 2014.11.12 13:14 신고

    이런 분들이 있어 더 살기 좋은 세상이 되는 것 같습니다~ ㅎㅎㅎ

    • Favicon of https://saygj2.tistory.com 광주랑 2014.11.12 14:21 신고

      네 무념이님^^ 광주시에서는 시민과 함께하는, 시민 복지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답니다. 살기 좋은 광주를 만들기 위해서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ㅈㅈㅈdhwindow.com 라일국 2014.12.22 11:47

    (주)동해공영,국내 최저 열관류율 ‘스테인리스 단열도어’ 출시로 시장 공략
    http://www.doors21.co.kr/detail.php?number=919&thread=11 창과문<창호뉴스>
    (주)동해공영   전화 051-831-6129  http://www.dhwindow.com    www.sipwindow.com
    건축사전용카페운영: http://cafe.daum.net/glassin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