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즐겨라 광주/여행과 맛집

[광주근교-전주] 전주 먹거리 여행 -조점례 피순대-

맛집은 보통 외관상 풍겨오는 진한 세월의 흔적과 찾아가기도 애매한 어려운 곳에 숨어있는데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바글바글 꽉 찬 그런 곳이 많죠. 그래서인지 맛집은 전통시장에 많이 있죠~

그래서- 저 또한 전주의 시장안 맛집을 찾아다니느라 바빴었는데요~

이번에 소개해드릴 곳은 유명한 "조점례 남문 피순대"

간판에 이름정도는 걸어줘야 ㅇ ㅏ~ 맛집이구나 ~ 하는 거잖아요?ㅋ

찾아가시는 법은

전주전동성당 앞 태조로 끝에서 풍남문 방향으로 왼쪽으로 횡단보도 건너셔서 남부시장 쪽으로 쭉~ 가시면 

시장 초입에서 이런 사진과 같은 골목을 보실 수 있는데요.

이쪽으로 쭉~~ 따라 들어가시면 시장 안쪽에 쉽게 찾으실 수 있을 거에요.

 [시장내부모습]

 

간판이 크게 걸려 있으니까요 금방 찾으실 거에요.

점심도 저녁도 아닌 애매한 시간인데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많았는데요.

 기호에 맞게! 메뉴 선택 하시면 됩니다.

저희는 국밥 두개하고, 피순대 소 먹었는데요. 잘 먹는 여자 셋이 갔음에도 불구하고 배가 불러 다 먹지 못하는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남기고 나올때 아까 웠어요 ㅠㅠ

긴말 필요 없이 사진 보실까요??ㅋㅋ

 

 

저 부추를 국밥에 같이 넣어서 먹었어야 했는데... 먹을 줄도 모르는 저는 밥만 덩그러니 말아서 먹고 왔습니다.ㅠㅠㅋㅋ

국밥에도 순대가 정말 많이 들어있어요. 

이게 주문하면 차려주는 기본 반찬들이구요. 밥은 국밥 수대로 나옵니다~

 피순대 먹는 법 알려드릴게요.

일하는 이모님께 이거 어떻게 싸먹냐고 물어봤더니 이렇게 알려주셨네요.

깻잎에 피순대 초장에 찍어서 부추랑 넣고 싸먹으면 된다고 합니다.

각자 입맛에 맞게 된장을 넣으셔두 되고. 피순대만 싸드셔도 되고~ 맛있게 드시면 됩니다~

 

저는 피순대 처음 먹어봤는데요. 피순대가 일반 순대처럼 당면과 야채로 채워진게 아니라 선지로만 채워졌다는 걸 먹고나서야 알았네요.ㅋ

비리다는 느낌은 전혀 없었고, 맛있게 먹고 왔는데. 입안에 넣으면 두부처럼 씹는 맛이 거의 없이 녹는다고 표현해야 되나요? 그런 느낌인데요.

호불호가 갈릴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못 먹는 사람들도 있을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의 맛??이라고 해야 할까요 ㅋㅋ

순대와 막창을 사랑하는 저는 아주 맛있게 잘 먹고 왔습니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피순대 집이니까 전주 가시면 한번 들려보세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6.24 13:07

    해장으로 좋겠다.

  • 전주맛집,개뿔 2013.06.29 11:37

    글쎄요...,
    괜히 외지인에 추천했다가 맘상해서 나오는거 어떻하지?
    맛은 좋습니다.
    문제는 불친절의 최고봉이죠.
    돈벌었단 얘깁니다.
    거의 매시간 손님과 실랑이가 벌어지죠.
    문제는 종업원들 말투,,바쁜건이해하지만 그분들은 손님이 그냥 돈주는 사람들에 불과..
    빨리 쳐드시고 가셈? 뭐 대충이런 느낌,기분.
    특히 가족단위, 애들있으면 반드시 언쟁이 나죠.
    공기밥추가 안되요!!!!
    어이상실입니다.
    근데 맛은 있어요..과연 줄서서 먹을정돈지는 몰겠지만..
    전주에 그 정도 수준 순대국밥집 많습니다.
    그냥 블로거들, 언론광고에 노출되다보니 가보고 싶은거죠..
    암튼 결론은 식구들 많으면 안가시는게..,
    단촐하면 함 가보는것도..
    식당가서 주위 상펴보시면 이곳 저곳서 실랑이는 이어지죠..
    한그릇이라도 팔겠다는 종업원,아니사장이겠죠? 굳은 신념을 보실수 있습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7.02 20:46

      저는 불친절 하다는 느낌은 전혀 못 받았습니다.
      그랬다면 추천하는 글을 쓰지도 않았을거구요.
      먹는 방법도 친절하게 설명해 주셨고, 들어갈때나 나갈때나 그 많은 종업원들이 동시에 인사하는 소리도 좋게 들었구요. 필요한게 있어서 불렀을 때도 시간지체 없이 바로 왔구요.

      글남기신 분이 갔을때 기분 언짢았다고 해서 그 가게에 들렀던 모든 사람이 같은 기분나쁜 일을 겪는 것은 아니잖아요.
      더군다나 기분좋게 다녀왔다는 글에. 그것도 맛있게 먹고 왔다고 남긴 맛집 글에 전주맛집, 개뿔이라는 이름으로 긴 댓글 남가신게 이해가 가진 않네요.
      전주에 그 정도 수준의 순대국밥집 많다고 하셨습니다. 그럼 이런 글 남기실 필요없이 더 좋은 맛집을 추전하는 글을 써주시는게 더 좋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 전주토박이 2013.08.02 11:31

    전주는 광주의 근교가 아니랍니다^^
    전주는 전라북도의 도청소재지거든요.
    전주맛집추천에는 시민의 한사람으로서 감사드립니다.
    정보에 살짝 오류가 있어, 정정해도 괜찮겠죠?
    광주정동성당 -> 전주전동성당
    태종로 -> 태조로
    충남문 -> 풍남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