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에 노화연구 클러스터가 조성됩니다.

광주시는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KBSI)와 노화연구 및 고령친화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총 417억원을 투입하여 2018년 첨단산단에 KBSI 호남권연구소를 건립합니다.

이 연구소는 고령동물 생육시설(AFSA)을 흡수해 운영하면서, 연구용 생쥐를 이용해 노화를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기능을 수행하게 됩니다.

국내 고령동물 수요량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등 500억원의 경제적 파급과 300여명의 취업유발 효과를 가져올 것입니다.

광주시는 1단계 사업으로 2016~2016년 80억원을 투입하여 전남대 내 KBSI 광주센터에 운영중인 고령동물 생육시설(AFSA)을 남구 도시첨단산업단지로 확대ㆍ이전하고, 2단계로 2021년까지 277억원을 투입해 노화연구 기반시설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광주시는 지난해 2월부터 KBSI와 수차례 협의와 공동노력을 거친 끝에 협약을 이끌어냈습니다. 기초과학의 지원은 고령산업 및 노화연구의 속도와 성과에 매우 중요합니다.

광주시가 고령친화체험관, 노인복지타운 등과 함께 고령친화산업 허브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