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는 국민안전처 주관 ‘2014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에 선정돼 우수상(국민안전처장관)과

특별교부세 1억5000만원을 받는다고 30일 밝혔다.

 

2014 안전문화대상은 안전교육, 안전캠페인과 홍보, 안전개선 활동 등 각 기관, 단체, 기업 등에서

추진한 안전문화 활동 우수사례를 선정해 국민에게 홍보하는 전국단위 행사다.

 

시는 ‘시민과 함께 만드는 국제안전도시’라는 주제로 선진 안전시스템 구축, 80개 안전증진 프로그램

수행 등 안전문화 확산과 시민생활 안전 정착에 기여한 활동을 인정받았다.

 

또한 북구 일곡동 주민자치위원 임병찬(50)씨는 매월 4일 ‘안전점검의 날’ 행사에 솔선수범하는 등

주민 안전의식 향상에 기여한 공적으로  국민안전처장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학기 시 안전정책관은 “세월호 교훈은 안전이며, 시민 행복의 밑거름은 안전이다.”라며 “앞으로

광주가 더불어 행복한 국제적 안전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범시민 안전문화운동에 더욱 힘쓰겠다.”

라고 말했다. 

 

‘2014 안전문화대상’ 시상식은 오는 12월15일 오전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좀좀이 2014.12.01 15: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에 선정되셨군요! 축하드려요^^

  2.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pennpenn 2014.12.01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전문화대상 우수기관 선정을 축하드려요
    12월 첫 날을 잘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