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새해가 시작됬는데, 한 해가 서서히 가네요.

11월 28일 토요일 광주시립미술관에서 송년음악회가 있었습니다.

날짜&시간: 2013. 12. 28. 토요일 오후 4시

 

장소: 광주시립미술관 본관 1층 로비

 

출연: '조덕배' '라스페란자' 변검 아티스트 '김영록'

 

*무료공연*




공연이 4시 시작임에도 불구하고, 공연시작전 많은 내빈과 시민들이 자리하였습니다.

준비 해둔 자리가 꽉 차서 미술관 계단까지 꽉찼습니다.



광주시립미술관은 세계 100대 미술관을 목표로 시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겨울이야기로 미술관 송년음악회를 준비하였고 작년엔 유진박, 올해 5월엔 윤형주, 겨울엔 조덕배 등을 초대 해 문화와 예술이 공존하는 미술관으로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내년 봄이 되면 파릇파릇 피어난 잔디밭에서 오케스트라를 초대 할 계획입니다. 


1부는 라스페란자 (La Speranza)


라스페란자는 "희망"이라는 뜻의 이태리어로 성악,실용음악,뮤지컬 등을 전공하고 뮤지컬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멤버로 구성, 다양한 색깔의 음악을 느낄 수 있다.



총 6곡의 팝송과 OST등을 선보이며 팝페라의 장점인 여러장르를 선보였습니다.
특히 뮤지컬 지킬 엔 하이드의 남녀 주제곡. 원스 어 폰 어 드림(Once upon a dream) 지금 이 순간을 선보였는데 노래가 감미롭네요.

노래를 부르다가 개개인의 성대모사와 모창등도 선보였습니다.

울산,마산,서울,제주 등지에서 라스페란자의 팬들이 오셨네요.

팀원 중 정주영씨가 광주가 고향이라네요.



이어서 특별공연으로 차이나 매직 변검쇼가 이어져는데요.


변검쇼는 관객들이 보는 앞에서 순식간에 얼굴을 바꾸는 중국을 대표하는 전통극입니다.  
중국의 국보로 지정 될 만큼 한두 명의 수제자에게만 극비리에 전수되고 있습니다. 중국 고유의 음악과 특유의 의상 그리고 행위 예술적인 표현으로 마치 중국에 온 느낌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 변검 아티스트 '김영록'

(KBS2 '칼과 꽃' 드라마 출연)

▲ 김영록 씨 랑 같이 마술 하신 분이 아버지 라네요.

▲ 옹기 종기 모여 있는 꼬마아이들.

   차이나 매직 변검쇼가 아이들에겐 인기가 가장 많았습니다.


무대 정비 후 조덕배의 무대공연이 이어졌습니다.


노래하는 '음유시인' 이라 불리는 조덕배는 보사노바 리듬에 화려한 기타 연주로 바로 옆에서 이야기 하는것 같은 가사로 노래하는 싱어송 라이터 이다.


1984년 <나의 옛날이야기>로 공식 데뷔하여, <꿈에> <그대 내맘에 들어오면> 등이 크게 인기를 얻었다.




▲ 열창하시는 조덕배씨


 조덕배씨 어머니 고향이 송정리 황룡강 근처라고 하시네요.

얼마전 라디오스타에서 장미여관의 육덕환씨가 '노란버스를 타고 안녕' 이란 곡을 리메이크 하겠다고 허락을 받았다고 하시네요.

전성기 시절 사고가 나서 병원에 입원 했을때 방실씨랑 같은 병원에 있었다고 하시네요.


<나의 옛날 이야기><꿈에><그대 내 맘에 들어오면은><노란버스를 타고 간 여인><안개꽃을 든 여인><슬픈 노래는 부르지 않을거야...><안토니오 송><나와 같다면...>등을 불려 주셨는데,

그 중 조덕배씨가 만든 유일한 트로트 곡인 '말문이 막혀 부렀네'를 기타연주와 같이 들으니 색달랐습니다.



마지막으로 오! 해피데이, 슬픈노래는 부르지마 ,김현식의 비처럼 음악처럼을 끝으로 미술관 송년 음악회는 마쳤습니다.


광주시립미술관 본관



광주시립미술관 상록전시관(분관)



http://artmuse.gwangju.go.kr

http://blog.daum.net/gmablog

http://blog.naver.com/gmanews

https://www.facebook.com/gmoakorea

https://twitter.com/gmareport

http://me2day.net/gmanews

☎ 062-613-7100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